홈 > 달마조사 상결비전 > 상주신/신유칠
상주신/신유칠

達磨祖師相訣秘傳 달마조사상결비전

최고관리자 0 413

達磨祖師相訣秘傳

달마조사상결비전

(저술=6세기경=약 1400년 전

내용이 대강이면서도 포괄적이다)

 

九年面壁하니 混混形骸오

一粟回光하니 糠粃世界라

念彼三千大川컨대 

  人我-空相色相이로다

 

偈曰 (게왈)

黃河之水天上來하니

根深不怕大風擺라

 

吾從(渡)海來로 衣鉢을 盡傳이로대

  只有相家衣鉢無人이러니

今日得爾하니 吾事畢矣라

 

他年에 妄授愚夫하면 

  是는 逆天也니 戒之愼之하라

 

 

달마조사상결비전

 

구년을 벽만 바라보고 앉아 있으니

  형체와 뼈마저도 흐릿하고도 흐릿하고

한 알의 좁쌀로 원기를 회복하고 보니

  겨와 쭉정이 같은 세상이더라

저 피안의 삼천대천세계를 생각컨대

  인상 아상(사람이니 나니 너니 하는 것들)

    다 공상이면서도 색상이더라

          眞空妙有(진공묘유)더라

 

게왈

황하의 물은 天上(천상)에서 내려 왔으니

뿌리가 깊어서 큰 바람이 휘몰아쳐도

  두려워하지 않느니라

 

내가 바다를 건너 와서

  불법의 의발은 이미 다 전하였으나

다만 상가의 의발만은 전할 사람이 없어서

  그 동안 가지고 있었는데

금일 너를 얻었으니

  이제 나의 일을 마쳤느니라

 

언젠가 망령되이

  어리석은 범부에게 전하면

이것은 천명을 어기는 것이니

  경계하고 삼가 하도록 하라 

 

 

*彼=깨달음의 바다를 건넌 저쪽

*달마대사=벽관바라문 

*擺=열파  벌여놓다   흔들다   털다

*他年(타년)=다른 해  언제고  언제든   언젠가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먼 훗날

*愼=삼갈 신

 

*李太白(이태백)의 시에 있음

   호: 靑蓮居士(청연거사) 醉仙翁(취선옹)

           將進酒(장진주)의 앞 구절이다

 

*게송=부처님의 공덕을 찬미하는 노래나

            교리를 외우기 쉽도록 게송으로 지었음

          지금은 깨달음에 이르게 하는 싯귀를

            게송이라고 한다


0 Comments
Service
010.5411.9735
월-금 : 9:30 ~ 17:30, 토/일/공휴일 휴무
런치타임 : 12:30 ~ 13:30